'이덕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09.02 조선 왕 독살사건(2005)=역사의 교훈
  조선 왕 독살사건 - 조선 왕 독살설을 둘러싼 수많은 의혹과 수수께끼(2005)  - 지은이 : 이덕일 
- 출판사 : 다산초당(다산북스)
- 발간일 : 2005-07-08 / 334쪽 / 223*152mm (A5신, 반양장본)
- ISBN :  9788991147300 


1.
책이 괜찮다는 소문은 발간되자 마자 났었다. 읽을까 말까 고민하다가 그냥 흘려보냈었는데, 기회가 되어서 이번에 읽었는데... 소문대로 괜찮았고, 베스트셀러가 될만큼 쉽고 재미있게 씌여졌더라.

2.
제목처럼 조선시대 독살당했다고 의혹을 산 왕들의 이야기를 논픽션 형식으로 담았다. 실록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펼치는데 어렵지 않게 쉬운 문장으로 조목조목 해당 왕들을 둘러싼 역사적, 정치적 상황을 잘 설명한다. 흔히 왕권국가로 분류되고 있긴 하지만 조선은 신권과 왕권이 견제하에 운영되던 국가 체계였는데, 왕권이 현격히 무너지면서 왕들이 독살당하기 시작한다. 그 시절의 이야기를 재미있게 펼쳐놨다.

3.
역사란 누가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 정말 많이 달라진다. 내가 정규교육을 받을적에서는 한국사에 조선 후기를 새로운 체제에 대한 태동? 뭐 이렇게 배운것 같았는데, 이 책에서는 이미 붕괴된 국가 체제 속에서 기득권을 지키고자 한 사대부층들의 발버둥으로 점철된 역사로 정의하더라. 사관이란 다양히 접할수록 좋은 것같다. 우리네 역사학자들의 다양한 식견이 필히 필요한 때가 아닌가 싶다.

4.
역사를 돌이켜 볼때 제일 우문이 "만일~ 했더라면" 이겠지. 만일 여기서 나열된 왕들중 단 한명이라도 죽지 않았더라면, 이라는 상상을 하게 하는 책이다. 어쨌든 지금을 살아가는 우리도 나중에 이런 우문을 하지 않도록 늘 좋은 판단을 하면서 살아 할텐데 그러고 있는지 돌아보게 되더라. 조만간 대선인데 소시민으로 책 한권읽고 이런 저런 생각이 든다.(2007. 9. 2 ⓒbride100.com)



<기억을 위한 목차>

1. 대윤과 소윤, 그리고 사림파 사이에서(제12대 인종) - 이질 증세와 주다례
폐비 신씨와 두 윤씨 왕후
서른다섯 중년 왕비의 출산
백돌아! 백돌아!
홀로된 첩과 약한 아들을 어찌 보존하겠소
문제의 '주다례'
1년을 넘기지 못한 임금의 장례식
곤장이 다리보다 더 굵으니
문정왕후를 다시 보겠구나

2. 방계 승통의 콤플렉스와 임진왜란 속에서 (제14대 선조) -중풍과 찹쌀떡
을축년에 하교받은 하성군
누가 적당한가?
선조의 추락, 광해군의 부상
주상의 뜻
어젯밤엔 편히 잤다
반대파 숙청에서 폐모까지
문제의 찹쌀밥
용서해야 할 도리는 없다
사실처럼 굳어진 독살설

3. 현실과 명분의 와중에서(소현세자) - 학질과 의관 이형익
피눈물 흘린 삼전도의 치욕
볼모로 가는 두 형제
명.청이 교체되는 대륙의 한복판에서
부정父情 아닌 부정否定
소현세자 추대 사건의 진상
아담 샬과의 만남
비운의 귀국길
인조에게 쏠린 몇 가지 의혹
원손이 아닌 대군을 후사로 삼겠다
세자 일가의 비극
조선의 좌절, 세자의 좌절

4. 사라진 북벌의 꿈(제17대 효종) - 종기와 어의 신가귀의 산침
소현세자의 유산
용상에 가려진 효종의 아킬레스건
모든 것은 북벌로
효종의 딜레마
북벌 대 춘추대의의 대타협
손을 떠는 어의 신가귀
현종이 문제 삼은 어의 이기선과 송시열

5. 예송시대에 가려진 죽음(제18대 현종) - 복통과 뜸 치료
효종의 모후 자의대비과 입어야 할 복제
부모가 자식상에 3년복을 입지 못하는 4가지 이유
임금의 예는 일반 사대부나 서민과 다르다
예론을 금하노라
며느리상에 시어머니가 입어야 할 복제
어찌 앞뒤가 서로 다른가?
신하가 되어 임금에게 박하니
현종의 이례적인 조치
현종의 복통과 병상을 지키는 사람들

6. 이복형제의 비극(제20대 경종) - 게장과 생감 그리고 인삼차
남인이란 당적이 붙은 아이
반대하려면 물러가라
두 모자의 운명
연잉군과 연령군을 부탁한다
왕세제를 책봉하소서
경종의 진심
목호룡의 고변
적발하여 정법하라
게장, 생강 그리고 인삼차
사도세자 비극의 시작

7. 개혁군주의 좌절(제22대 정조) - 홧병과 연훈방
세손은 세 가지를 알 필요가 없다
과인은 사도세자의 아들이다
3대 모역 사건
규장각과 장용영 그리고 화성
새로운 정치 세력을 찾아서
나의 가슴속 화기가 어찌 더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
연훈방 처방
유일한 목격자, 정순왕후
정순왕후의 세상

8. 식민지 조선 백성들의 군주(제26대 고종) - 해외 망명 계획과 식혜
홍선군의 아들 명복
고종과 일본의 악연
국내의 혼란과 일본의 내정간섭
일본의 병탄과 고종의 대응
언젠가는 기회가 오리라
고종의 해외 망명 작전
마지막 군주의 최후
고종이 해외로 망명했다면
Posted by bride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