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행복한 시간'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6.10.03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2005)=비겁한 문제제기
  2. 2006.09.17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2006) (4)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2005)》
- 지은이 : 공지영
- 출판사 : 푸른숲
- 발간일 : 2005-04-18 / 315쪽 / 223*152mm (반양장본, A5신)
- ISBN : 8971844299
* 책 이미지를 누르면 바로 [알라딘]으로 연결됩니다. ^^

* 이글에는 영화/ 소설 에 관한 스포일러가 있을수 있습니다. *

영화에 관한 리뷰 를 먼저 올렸지만, 책을 먼저 봤었다. 하지만 둘의 전혀 다른 이야기다. 영화는 두주인공의 멜로 영화인데 공지영의 소설은 절처히 [사형제도]에 관한 이야기이기 때문이다. 줄거리는 같지만 어느곳에다가 포커스를 들이대냐에 따라 이렇게 해석과 이야기가 달라질수 있는것이다.

마지막 장을 넘기는 순간 드는 생각은? 사회에 문제의식을 던지지려는 작가의 비겁함을 느꼈다. 사형제도에 반대하고자 한다면 그렇게 비겁하게 도망가서는 안되는 거였다. 주인공인 윤수가 차마 눈뜨고는 말하지 못하도록 가난하게 살았고, 사회에 핍박을 받았고, 그리고 사실 죽이지도 않은 살인을 저지른 사람이라니. 그래서 이런 무고한 사람을 죽일수도 있으니, 우리는 사형제도에 대해서 다시한번 생각해봐야 한다고? 아, 왜 결정적인 순간에 작가는 비겁하게 도망을 가버릴것일까? 사형이라는 제도에 대해서 반대를 하고자 한다면 해당하는 인물에 이따위 면죄부를 주어서는 안된다. 회개나, 용서를 빌수는 있으나 사실 그런 범죄를 저지른적이 없다고 얼버무려서는 안되는 것이었다.

영화 [데드맨워킹]을 봤는가?  숀펜과 수잔 서랜더가 나오는 영화. 똑같이 사형제도에 반대를 하는 이야기지만 영화는 숀펜에게 면죄부를 주지 않는다. 그는 어린소녀를 강간하고 그 소녀와 소녀의 남자친구를 죽인 살인범이다. 그래도 영화를 다 보면 저런 파렴치한 이라도 누군가 누구를 죽일 권리는 없다는 생각이 들게 된다. 그것이 진정한 [사형제도]에 대한 반대를 하는 것일것이다.

비겁한 작가의 베스트셀러라. 물론 그 "비겁한"부분이 이 책을 베스트 셀러로 만들었고, 멜로 영화로까지 변하게 만든것이겠지. 그래도 난 작가에게 실망했고, 이런거 정말 싫다. 현실과 타협하는 듯한 문제제기는 차라리 안하는니만 못하다.(2006. 10. 3 ⓒ bride100.com )

** 푸른 고양이 **
Posted by bride100


의도된것은 아니지만 영화를 보기전 원작인 소설을 읽었다. 그래서 영화를 그 자체로만으로 보기는 힘들었고, 소설하고 비교를 할수 밖에 없었다. 한국소설로 간만에 베스트셀러간 된 공지영의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소설 자체에 대한 이야기는 따로 리뷰를 올리기로 하고 영화에 대해서 보자.

사실 소설을 영화화한다는것은 쉽지 않다. 텍스트로서의 매력이 영상으로 바뀐다고 그대로 살려지는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소설을 먼저 읽으면서 강동원-이나영이라는 캐스팅이 매우 잘못되지 않나 싶었다. 두캐릭터의 느낌이 전혀 다르기 때문이다. 하지만 영화를 보면서 역시 이것은 나의 기우임을 깨달았다. 비 현실적인 캐릭터들이 잘 어울리게 각색을 매우 비현실적으로 했더라. - 그렇다고 소설이 현실적이라는것은 아니다.- 소설이 "사형제도"에 대해서 도전을 했다면 영화는 이야기를 "사형제도"를 소재로 한 사랑이야기로 완벽하게 각색을 했다. 결론은 한 반절정도 성공한것 같다. 

어느 영화지의 인터뷰를 보니 송해성 감독이 [역도산]의 실패로 맺힌게 많은지 정말 울수밖에 없는 멜로 영화를 만들겠다고 다짐을 하고 있더라. 송해성 감독의 영화가 나쁘지는 않지만, 기본적으로 눈물 빼는 멜로에는 별로 재능이 없는듯 하다. 뭐, 그냥 그렇다는 거다.

영화에서 제일 좋았던것은 처음 미스캐스팅이 아닌가 생각했던 바로 그부분. 강동원-이나영이었다. 편안한 연기를 위해서인지 사투리 연기를 한 강동원은 제법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였고, 이나영은 너무 너무 너무 너무 예뻐서 화면이 반짝 반짝 빛이 나더라. 이 두배우의 매력이 한껏 기대어서 짜여진 영화인데... 너무 많은것을 기대하지 말기를. 멜로영화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니까 말이다. (2006. 9. 17. ⓒ bride100.com)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2006)》

· 감독 : 송해성
· 출연 : 이나영 / 강동원
· 각본 : 장민석 / 박은영
· 장르 : 드라마
· 국가 : 한국 
· 상영시간 : 120 분
· 등급 : 15세 이상 관람가
· 개봉 : 2006-09-14
· 제작사 : 엘제이 필름, 상상필름
· 배급사 : (주)프라임 엔터테인먼트
· 공식홈페이지 : http://www.happytime2006.com/

** 푸른 고양이 **

Posted by bride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