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정확히 3일동안)이라는 기나긴 연휴동안 내가 한 짓거리-

미국 드라마, 닥터 하우스 : 그동안 보기 아까워서 마구 아껴뒀던 시즌 3 다 보기.
일본 드라마, 노다메칸타빌레 : 안보면 뒤쳐질것 같아서 보기.
미국 드라마, 그레이 아나토미 : 무심코 파일럿 봤다가. 미친듯이 시즌1, 시즌2, 다 보기.
한국 드라마, 왕과 나 : 댕기머리 오만석 나오는 못본 에피소드 챙겨보기.
한국 드라마, 이산 : 같은 시간에 겹쳐서 사극 매니아인 나에게 고통을 주고 있지만 어쨌든 재방송으로 챙겨보기.
한국 드라마, 태왕사신기 : 배용준읠 샬랄라와 최민수의 참을수 없는 사탄연기 챙겨 보기.
책 : ..... [롱테일의 법칙] 머릿말 읽기.

평균 드라마 시청시간, 측정불능.
그나마 결론, 드라마를 진정 좋아하는다는 현실 자각.
내 연휴는 수면 부족으로 엉망징창.
나는 지금 제정신이 아님. -.-;


** 푸른 고양이 **

'Diary > text' 카테고리의 다른 글

티스토리로 이사 완료  (0) 2008.04.13
정신을 차리고 보니-  (0) 2008.04.02
2008년이네-  (0) 2008.01.04
연휴 결산 - 나는 어디에?  (0) 2007.09.27
마음으로 맞는 휴가 준비  (0) 2007.09.07
인간불신  (6) 2007.09.03
밀린 감동의 단상을 쓰기.  (0) 2007.04.26
Posted by bride100